[태국먹부림] 스쿰윗 소이 11: Firehouse Pub & Restaurant

요즘 부쩍 먹을 것 사진만 올리고 있는 것 같네요.
그간 찍은 게 쌓여서 좀 소비할까 하고…ㅠㅠ
오늘은 얼마 전 다녀온 버거 가게 사진이나 올릴까 합니다.

파이어하우스 펍&레스토랑이란 데인데,
미국식 햄버거, 샌드위치를 전문으로 하는 가게입니다.
스쿰윗 소이 11에서 쭈우우우우우욱 걸어들어가야 해서 로케이션적으로 참 마이너스가 되더군요.

IMG_0099
가게 전경…
가게 이름답게 소방관을 테마로 한 아이템으로 인테리어를 했습니다.

IMG_0097
옷과 산소통.

IMG_0098테이블에 놓인 물통. 하나는 빈통이고 하나에는 땅콩이 들어 있습니다.
하지만 안먹었죠

IMG_0100

평범한 하이네켄.
해피 아워라 1+1이라네요. 많이 마신.ㅠㅠ

IMG_0103

IMG_0104

제가 시킨 샌드위치. 으 쓸데없이(?) 두꺼워…ㅠㅠ
둘로 나눠서 잘라 먹었습니다.
맛있었지만 전체적으로 좀 짭짤하고 소스가 마요네즈 베이스였던 게 흠이려나?
아, 하지만 전 극도로 염분을 피하는지라..제 입에 짜면 보통 사람은 맛있다 하더라구요.

IMG_0101
동행이 시킨 버거. 블루치즈버거? 뭐였드라… 기억이 잘 안 나지만 맛 괜찮았네요.

옆집에 라이브하우스 같은 게 있어서 음악이 계속 들려왔습니다.
너무 멀지만 않으면 또 갈 텐데… 하는 아쉬움이 좀 남는 가게네요.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