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 더 레전드 보고 왔습니다.

액션영화를 좋아하고, 1편도 재미있게 봤기에 모처럼 한국 들어온 김에 보러 갔습니다.

이병헌과 제타존스가 출연한다는 것도 한몫 했고…

내용누설은 바람직하지 못하니 줄거리 등은 넘어가고

볼만 했습니다. 액션영화에서 스토리와 인간관계의 개연성은

뭐 따지지 않기로 하고…

 

덧->샤롯데 처음 가 봤는데 안락하고 좋더군요.

음료 두 잔을 마실 수 있고 좌석도 편안하고 다른 사람들 신경 안 써도 되고…

단, 앞줄로 하면 많이 올려다보는 구도가 되기 샤롯데로 가시려면 가급적 뒤쪽 열을

선택하시길 추천드립니다.

 

Leave a Reply